리스본에선 너무나 조용하고  그닥 시선을 끌지 않았던 야경이였기에

포르투의 야경이 더 기대가 됐었는지 모른다.

난 야경이 예쁜 도시가 정말 좋다구!!!



함께 한 친구들과 루이스 다리를 건너 포르투의 야경을 감상하기로 결정하고

해가 지기를 기다렸다 밖으로 나왔다.


포르투 Porto


루이스 다리를 건너 반대편 Vila Nova de Gaia로 향하는 길

이렇게 조명이 비추는 다리를 건너는 것부터

리스본의 밤과는 확실히 기분이 틀리다.


포르투 Porto


루이스 다리를 건너오면 바로 왼쪽으로 보이는 건물

이게 뭔지 포르투에 있는 내내 궁금했는데

정작 궁금해하기만 하고 알아내려고 하질 않았네 XD


포르투 Porto


포르투의 시가지의 모습

3월의 밤이라서 바람이 불어 쌀쌀하긴 했지만

너무나 예뻤던 포르투의 모습에 사진만 정신없이 찍어댔던것 같다.


포르투 Porto


성수기가 아니라서 너무나 한산했던 포르투의 모습


포르투 Porto


우리가 건너온 루이스 다리

포르투의 야경을 더욱더 아름답게 만들어 주는 건축물이 아닐까?


너무나 멋진 포르투의 야경을 뒤로 시간가는 줄 모르게 정말 많은 인증샷들을 남기고,

한참을 이런 멋진 야경을 마주하며 앉아 (날씨는 좀 쌀쌀했지만)

포르투갈에 온 것이 정말 잘한 선택이었음을

스스로 칭찬해주었던 것 같다.


포르투 Porto


루이스 다리에서 포르투의 야경을 만끽하고 돌아오는 길에

낮에 미처 들리지 못했던 Cathedral에 들러봤다.


포르투 Porto


리스본에서 3일, 포르투에서 3일의 여행을 계획했던 나와 친구들은

비록 포르투에서의 마지막날 비가 하루종일 내려 밖으로 나가기를 포기했지만

그전까지 너무나 따뜻했던 햇빛과 좋은 인상을 심어준

포르투갈에 너무나 만족해하며 더블린에 돌아가는게 너무나 아쉬웠다.


그리고 역시나 더블린에 돌아왔을땐 정말 더블린스러운 날씨가 우리를 기다리고 있었으니

포르투갈이 미치도록 그리울 수 밖에 없었지.


또 갈 수 있겠지? 포르투갈!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story.golfzon.com 조니양 2013.05.31 11:08 신고

    시가지의 야경 너무 멋집니다^^

  2. addr | edit/del | reply 아리샴 2013.07.05 08:22

    포르투갈 여행 후기가 생각보다 많지 않은데 재밌는 이야기로 공유해 주셔서 감사해요 :-) 8월 중순 여행 갈 예정인데 더더욱 기대 되네요!

    • addr | edit/del 아리샴 2013.07.05 08:23

      아참, 혹시 스코트랜드도 다녀오셨나요??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www.jjangmi.com jjangmi 2013.07.05 11:37 신고

      포르투갈 가시는군요! 8월 중순이면 엄청 더울텐데. 더위 조심하세요 ㅎ 전 스코틀랜드는 에딘버러랑 글래스고 다녀왓는데. 귀찮아서 포스팅을 여지꺼 안하고 있어요 >.< 언젠간 할거라는....................

    • addr | edit/del 아리샴 2013.07.08 22:05

      아앗, 네~ 8월 중순에 런던 갔다가 포르투갈 가려구요, ^^
      런던 4일, 포르투갈 5일인데.. 런던에만 있는게 좋을까요, 스코틀랜드도 다녀오면 좋을까요 ^^? 경험상 어떠셨어요~?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www.jjangmi.com jjangmi 2013.07.09 02:41 신고

      제 생각엔 런던 4일이면 그냥 런던에만 집중하시는게 좋을듯해요^^ 런던도 볼거리가 많아서 4일도 빠듯하지 않을까요? ㅎㅎㅎ

  3. addr | edit/del | reply 용용 2014.02.07 11:36

    카메라 뭐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