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웨이를 다시 찾은 이유는 코네마라 투어를 위해서였다.

더블린에서 출발할 수도 있었지만 한국에서 온 친구에게 더블린만 보여주기엔 뭔가 아쉬워

골웨이에서 일박을 하고 코네마라 투어를 하기로 했다.


골웨이에서 묶은 곳은 Sleepzone 호스텔.

깔끔하고 일하는 스텝들도 친절했던 괜찮았던 호스텔이다.


호스텔 체크인을 하고 스텝에게 지도 좀 달라 하니 지도를 보여주며

어떻게 다니라고 다 설명까지 해주고 ㅋ

사실 골웨이 센터는 크지 않아서 지도 없이 걸어다녀도 전혀 문제가 없다. 


어쨌든 함께한 친구는 골웨이가 처음이니 호스텔 스텝이 알려준 데로 다녀봤다~




골웨이(Galway)


Spanish Arch. 굉장히 오랜된거라는 기억밖에 안난다.

여기서 기념사진들 많이 찍는데 난 여기 역사적인 내용을 모르기에 패스~


골웨이(Galway)


Spanish Arch에서 강을 따라 걷는길이 잘 되어 있는데

내가 간 날은 바람이 많이 불어 좀 쌀쌀했다.

날이 좋으면 산책하기 딱 좋은길


골웨이(Galway)

골웨이(Galway)

골웨이(Galway)


골웨이 시티는 크지 않아 이 골목 저 골목 걸어다녀도 금새 시티를 돌게 되는데

옹기종기 모여있는 아담한 건물들과 컬러풀한 건물 외관들로 인해서 인지

더블린하곤 다른, 색다른 느낌을 준다.


처음 왔을 때 보다 두번째 방문에서 훨씬 골웨이에 대한 느낌이 좋았다.

좀 더 정겹다고 해야 하나?


골웨이(Galway)


그리고 무엇보다 골웨이가 좋은건 펍 맥주값이 더블린보다 싸다 ㅋ


우리가 골웨이에 도착한 날이 금요일이였는데

코네마라 투어 예약한 곳 스텝이 오늘 밤에 뭐할꺼냐 묻길래 

좋은데좀 알려달라니 두군데 펍을 알려줬다.


그중 첫번째 들린곳. 여긴 특별히 좋은건 느끼지 못했지만

더블린보다 싼 맥주 가격에 술 좀 마셔줘야 겠구나 느낀 곳 ㅋㅋㅋ

두번째 들린 펍이 더 좋았는데 이름이 생각 안난다 ㅠㅠ


아무튼 골웨이에선 뭐가 좋았냐 묻는다면 

펍에서 맥주 마시며 노는게 제일 좋았다고 말하고 싶다 ㅋㅋㅋ

(근데 이건 더블린에서도 더 재밌게 할 수 있는데...>.<)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kachingtip.tistory.com 글쓴이입니다 2014.04.23 10:36 신고

    해외여행을 못가는 저는 이렇게 사진으로나마 구경을 하네요. 감사합니다.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www.jjangmi.com jjangmi 2014.04.23 20:29 신고

      감사합니다^^ 여행은 정말 기회가 있을때 최대한 많이 하는게 좋은거 같아요. 빠른 시일에 좋은곳에 꼭 가실 수 있길 바랄께요~자주 방문해주세요~

  2. addr | edit/del | reply 2014.04.24 18:54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