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의 절반은 더블린에서, 또다른 절반은 서울에서...

그리곤 2015년 새해, 시간 정말 빠르다!



그 동안 블로그가 방치된 이런 저런 이유가 있지만

제일 큰 이유는 서울에서의 반녀간의 시간 더블린의 반년만큼 여유롭지 못했다.

예상은 했지만 너무나 빡빡했던 한국에서의 시간이 조금은 힘겨웠던거 같다.

(아마 그 다음은 귀차니즘이였겠지만....>.<)


그래도 그동안 풀어놓지 않은 이야기들이 많이 남아서

지금이라도 블로그에 다시 돌아올 수 있는 이유가 있다는건 다행인거겠지!


무튼, 앞으론 더블린에서의 남은 이야기들,

나의 못다한 우여곡절 많은 여행 이야기들,

한국에 돌아온 이후 나의 시시콜콜한 이야기들,

부지런히 기록에 남겨보자~


2015, Start over writing JJANGMI's Blog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