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퀘어의 큰 재미요소는 뱃지 수집과 특정 장소에 메이어가 되는 것입니다. 

포스퀘어
그중 먼저 포스퀘어 뱃지에 대해 얘기하자면, 체크인만 꾸준히 하면 쉽게 받을 수 있는 뱃지부터 상당한 노력을 기울여야만 받을 수 있는 뱃지까지 종류가 정말 다양한데요, 지금까지 포스퀘어에서 정식 발행된 뱃지는 총 230개 이더군요. (2010년 10월 기준)
다만 아쉬운건 미국에서 만든 서비스이다 보니 미국 외 지역에서 받을 수 있는 뱃지가 매우 한정적 이라는 것입니다. 현재 한국에서 받을 수 있는 뱃지(뱃지 언락 조건이 특정 지역에 국한되지 않는)는 대략적으로 40개 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이건 우리나라 뿐 아니라 미국 외 모든 국가들이 비슷할 것 같습니다.

포스퀘어 유저가 전세계적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으니(포스퀘어 유저가 400만을 돌파했다고 하네요!) 포스퀘어도 글로벌화를 좀 더 적극적으로 고민해야할 시기가 아닐까요?   

한국 전용 뱃지 만들 수 있을까요?

포스퀘어 활동이 활발하신 편집왕님이 대한민국 전용 뱃지 제안을 주셨습니다.


그래서 편집왕님과 포스퀘어 한국 사용자 그룹(#4sqkr)이 함께 대한민국 최초 포스퀘어 뱃지를 만들기 위한 첫걸을음 떼게 되었습니다. 저도 역시 여기에 동참하였구요~
저희와 함께 대한민국 최초 뱃지를 만들어 보지 않으실래요?

 # 포스퀘어 한국 사용자 그룹

많은 분들의 공감과 도움이 있어야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꿈은 이루어진다! ★ 


이제 제 얘기로 돌아오자면, 제가 정말 갖고 싶어했던, 갖고 싶은 뱃지가 2개가 있는데요, 하나는 'Player Please', 다른 하나는 'Comic-Con 2010' 뱃지 입니다. 

뱃지 언락 조건이 어려우면 어려울 수록 뱃지를 받기 위해 끝까지 집착하거나, 마음에 드는 예쁜 디자인의 뱃지가 나오면, 예쁜건 무조건 소유하고 싶은 소유욕이 마구 생기게 됩니다. 

'Player Please' 뱃지는 언락조건이 명확하게 나와있고, 그대로 실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여러번의 시도 끝에 언락이 되었던, 저를 참 애타게 한 뱃지 였습니다. 그래서 이 뱃지가 언락되는 순간 정말 기뻐 소리를 지렀던 기억이 나네요.


이 뱃지는 나와 다른 이성 3명과 함께 체크인을 해야 받을 수 있는 뱃지인데, 여자 1명과 남자 3명이 체크인 시 여자에게 뱃지를, 남자 1명과 여자 3명이 체크인 시 남자가 뱃지를 언락하게 됩니다. 단, 서로 모두 친구로 추가가 되어 있어야 하고요, 포스퀘어 프로필 성별 기준으로 뱃지 언락이 되기 때문에 성별이 제대로 등록되어 있는지 확인이 필요 합니다. 의외로 포스퀘어 프로필에 성별을 제대로 체크안하시는 분들도 많더군요^^

'Comic-Con 2010' 뱃지는 디자인이 정말 예뻐서 탐이 나던 뱃지였습니다. 확 튀는 원색의 색상과 수퍼맨 문양이 너무 예쁘지 않나요?


이 뱃지는 2010년 7월 san diego에서 열린 Comic Con 기간에만 받을 수 있는 뱃지였습니다. 지금은 당연히 못받고요, 지역도 한정되어 있기에 한국에 있는 제가 받기엔 무리였지요. (전 치팅은 싫어요^^;;;)
내년에도 똑같이 나올꺼라 기대하며 2011년 코믹콘 기간에 뱃지따러 san diego로 날아가야 하나요?

포스퀘어가 뱃지에 대한 저의 이런 열망(?)을 알아주었으면 좋겠군요! 그래야 여러 지역에서 다양한 뱃지를 만들어 줄텐데 말이지요. 그런 의미에서 포스퀘어 한국 사용자 모임에서 다른 한국 유저분들과 함께 한국 뱃지를 만들어달라고 포스퀘어에 열심히 졸라봐야겠습니다. 내년 코믹콘 보다 한국 뱃지가 더 먼저 만들어진다면 전 수퍼맨 뱃지따위 과감히 포기할 수 있어요. 한국 뱃지가 더 의미가 클 테니까요! 

여러분은 어떤 포스퀘어 뱃지를 가장 갖고 싶으세요?


Posted by jjangmi 트랙백 1 : 댓글 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아야코 2015.10.30 09:50

    한숨돌리고 커피.. 한잔의 여유를 가져보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