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앙에서만 자란온 나의 친구 파블라와 그녀의 동생은

우연히 접한 아시아 문화에 푹 빠져있는 자매들이다.

그래서 아시아 음식에 대한 관심도 지대한건 당연지사!!!




그녀들이 루앙에서 즐겨 찾는다는 한국 레스토랑에서 점심을 하기 위해

일부러 루앙 시티를 찾았다.


루앙(Rouen)


루앙에도 한국 식당이 있을 줄이야!

하지만 가는날이 장날이라고, 점심을 하러 찾은 이 곳은 아직 오픈을 하지 않았고

우리가 찾은 이날은 저녁때만 오픈을 한다고 되어 있었다. ㅠㅠ


직접 맛을 보진 못했지만 친구는 이 곳의 제육볶음을 가장 좋아한다고 했다.

더블린으로 떠나기 전 다시 갈 시간이 있을지모르겠지만

아무튼 루앙에서 한국 식당을 보니 괜히 더 반갑다 ㅎㅎㅎ


Address : 5 Rue des Bons Enfants, 76000 Rouen


루앙(Rouen) 루앙(Rouen)

루앙(Rouen) 루앙(Rouen)


한국 식당이 문을 닫은 관계로 바로 근처에 있는 일본 스시집을 찾았다.

이 곳도 친구가 한국 식당만큼 자주 찾는 다는 일본 식당


우리가 들린 이날 식당엔 프랑스 현지인들로 테이블이 모두 가득차 있었다.

유럽 어디를 가나 스시집의 인기는 대단한듯.

아무튼 생선이 모두 신선해서 너무나 괜찮았던 스시집!


루앙(Rouen) 루앙(Rouen)


분위기며 맛이며 너무나 고급스러운 루앙의 티룸 

Dame Cake


입구에 잔뜩 테이블을 기다리고 있던 사람들때문에 입구 사진은 찍을 수 없었지만

건물이나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모든 여자들이 반할 수 밖에 없을 인테리어를 가지고 있다.


루앙(Rouen) 루앙(Rouen) 루앙(Rouen)


이 곳은 테이블에 앉으면 이날 주문할 수 있는 케익 종류가 적힌

미니 칠판을 테이블 옆에 세워둔다.

불어를 모르는 나는 그냥 친구의 선택에 맡겨서 주문한 케익

커피잔이나 접시 모두 너무나 고급스럽다.


루앙(Rouen)


우리는 1층에 앉았지만 2층도 있고, 날이 좋을땐 야외 테라스까지 오픈하는 꽤 규모가 크고

루앙사람들에게 인기가 아주 많은, 항시 사람이 많이 붐비는 카페라고 한다.


Address : Dame Cakes, 70 rue Saint Romain, 76000 Rouen


먹고 마시고 여유롭게 쇼핑하며 보낸 루앙에서의 평범한 하루

이젠 루앙이 정말 내 도시같이 너무나 편하다!

더블린 돌아가고 싶지 않어 ㅠㅠ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요즘 여기저기서 잘 먹고 다녀서인지 다시 살찌는 소리가 들려오고 있지만

그래도 언제나 먹방은 즐거워~XD


더블린에는 인도 커리 레스토랑이 참 많은데

그중에서 분위기나 맛이나 모두 깔끔한 레스토랑인

SPICE OF INDIA를 다녀왔다.


SPICE OF INDIA


눈에 확 띄는 오렌지/레드의 레스토랑 외관


이곳 바로 오른쪽에 또 다른 인도 커리 레스토랑이 함께 붙어있는데

내가 이 곳으로 간 이유는 그냥 전에 와본곳이라 더 익숙해서....>.<


SPICE OF INDIA


점심 메뉴판이다.

메인 코스만 먹으면 7.15 / 3코스는 9.95


이날 나와 함께간 동생의 선택은 3코스 ㅋ


스타터를 선택하고, 커리 종류를 고른 후

치킨이나 양고기 또는 베지테리언이라면 베지테리언 메뉴로 취향대로 고르면 된다.

그리고 난이나 밥 둘중 하나 선택만 하면 주문 끝!


SPICE OF INDIA


첫번째 스타터 메뉴

칩스라고 해야하나...소스에 찍어 먹으면 맛있다.  


SPICE OF INDIA SPICE OF INDIA


두번째 스타터 메뉴


왼쪽은 어니언, 오른쪽은 치킨

어니언은 맛있긴 한데 튀김옷이 많이 덮혀져서

하나 이상은 느끼한듯. 치킨은 괜찮았다.


이제 스타터 메뉴중에선 한개 빼곤 다 먹어봤다 ㅋ

전반적으로 특별하진 않지만 무난한게 나쁘지도 않다~^^


SPICE OF INDIA


그리고 드디어 메인 커리!

오른쪽은 TIKKA MASALA SPECIAL

왼쪽은 PASANDA SPECIAL


하나는 치킨으로 다른 하나는 양고기로 선택했는데

오른쪽 커리는 맛있긴 한데 너무 달아서 많이 먹지는 못했다.


다음엔 매운 커리에 도전해봐야지!


SPICE OF INDIA SPICE OF INDIA


커리와 함께 난이나 밥을 선택할 수 있는데

둘이 난과 밥을 시켜서 같이 먹으면 충분히 배부르게 점심 해결이 가능하다.


깔끔하고 더블린에서 나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점심 해결이 가능한

인도 커리 레스토랑!




자세한 위치는 아래 지도 참고하세요^^




크게 보기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푸팟퐁커리(Poo Phat Pong Curry)는 

크랩, 야채, 그리고 옐로우 커리로 만들어진 요리이다. 

태국에 처음 가서 맛본 후 완전 반해버린 태국 요리로,

다 먹고 남은 양념에 밥까지 비벼 먹게 만드는, 먹는 걸 멈출 수 없게 만드는 음식이다.


게 손질만 내가 제대로 할 수 있다면 만드는거에 도전해보고 싶은 요리인데...

(심지어 소스까지 샀는데....게손질을 못하겠다 )


한국에 있는 타이레스토랑에 가서 먹어봐도 

태국과 비슷한 맛을 내는 곳을 아직 못찾아서 항상 생각나는 그맛.



푸팟퐁커리! 난 네게 반했어~


푸팟퐁커리(Poo Phat Pong Curry)

1. 카오산로드 - 우텅 레스토랑


방콕 카오산로드에 위치한 레스토랑으로 

방콕에서 가장 저렴하게 푸팟퐁커리를 먹을 수 있는 곳이 아닌가 싶다.

(위치는 태사랑 지도에 표기되어 있어 찾기 쉬움)


두사람이 배부르게 먹기 좋은 양으로 여기에 솜땀과 밥까지 더해지면

환상의 궁합이 아닌가 싶다.


저렴한 가격으로 맛보고 싶다면 카오산의 우텅 레스토랑 추천!


푸팟퐁커리(Poo Phat Pong Curry)


2. 코팡안 - Lucky Crab


양이 정말 어마 어마하게 양이 많았던 곳.

둘이 먹다 남길 정도였으니, 3명 이상 먹을 수 있는 충분한 양이다.

게가 정말 많이 들어가 질리도록 먹었던거 같다. 


튼실하게 가득 차 있는 게살을 발라 먹는 재미는 

귀차니즘 가득한 나의 손도 멈추지 않게 만든다. 


태국은 정말 많은 종류의 요리와 먹거리들이 있지만 

나에게 푸팟퐁커리는 단연 으뜸~!


언젠가는 꼭 직접 만들기에 성공하고 말테닷!


그리고 한국에서 푸팟퐁커리 잘하는 곳 어디 없나요?

먹고 싶다. 푸팟퐁커리 ㅠㅠ






Posted by jjangmi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