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페인

#2 더블린의 세계 푸드 파티 <3 더블린 세계 푸드 파티 2번째 포스팅^^첫번째는 여기 http://jjangmi.com/95 외국 친구들과의 푸드 파티가 더 즐거운건서로 각자의 나라를 알려주기 위해이곳에 오기 전까진 단 한번도 만들어 본적 없는 음식을레시피를 보며 만드는 모습들이 더해져서가 아닐까 한다. 처음 해본 요리가 대박 성공을 거두기도 하고,엉망이 되기도 하지만 그래도 다들 어울려 먹는 시간이(때로는 요리 시간만 2~3시간이 걸리기도 하지만)이곳에서의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준다. 6. 일본 김치 나베 & 스시 일본 친구들이 만들어 주는 김치 나베일본 음식 파티인데 한국 재료가 들어가니 더 좋다!이 나베 맛은 절대 못잊겠다. 제대로 된 찌개가 정말 먹고 싶었는데, 이렇게 먹게 되니 얼마나 감동인지... 치짱, 일본 가지 말고 이거.. 더보기
#1 더블린의 세계 푸드 파티 <3 이곳에서 다양한 나라의 아이들을 사귀다 보면서로의 나라에 대해 궁굼한 점이 많아 지게 된다.그리고 그 중에 가장 큰 관심사는 뭐니 뭐니 해도 음식! 각국의 음식을 서로 만들어 주기 위해 친구들도 초대하고서로 함께 만들어서 먹기도 하고먹으면서 더 돈독해 진다고 할까?ㅎㅎㅎ 1. 브라질 친구의 초대 브라질 전통 음식은 아니지만 브라질 친구집에 처음 초대받아 함께 점심 먹은날! 식빵, 토마토소스, 햄, 치즈가 들어간브라질 식 라자냐(?) 정신 없이 먹은 후 다함께 한장!이건 나중에 나도 한번 꼭 만들어봐야겠다. 2. 프랑스 크레페 & 고추장 불고기 프랑스 아이의 크레페!급작스럽게 수업이 끝난 후 우리집에 모인날. 크레페만 먹긴 뭔가 허전할꺼 같아 한국 음식도 함께 만들어 주었다. 크레페 안에 고추장 불고기를 ..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바르셀로나] 가우디 흔적을 찾아! 까사바트요(Casa Batllo) 까사밀라와 까사바트요 두군데 모두 가본 결론은! 두곳 모두 가우디의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참신함,예술 작품으로서의 가치가 충분한 곳임에는 분명하지만두곳 모두 둘러 보기엔 입장료가 만만치 않다. 까사바트요 (Casa Batllo)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바르셀로나] 가우디 흔적을 찾아! 까사밀라(Casa Mila) 까사밀라와 까사바트요 두군데 모두 가본 결론은! 두곳 모두 가우디의 번뜩이는 아이디어와 참신함,예술 작품으로서의 가치가 충분한 곳임에는 분명하지만두곳 모두 둘러 보기엔 입장료가 만만치 않다. 까사밀라 (Casa Mila)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4일차/바르셀로나] 하루종일 가우디와 함께한 하루!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3일차/발렌시아] 예술과 과학의 도시 발렌시아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2일차/발렌시아] 오렌지에 반해버린 도시 발렌시아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1일차/그라나다] 또다른 매력의 알함브라 궁전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0일차/그라나다] 잊을 수 없는 그라나다의 야경과 타파스 투어 네르하에서 다시 버스를 타고 그라나다로 이동했다. 안달루시아 지방은 버스가 워낙 잘 연결되어 있어 이동이 수월하다.또한 버스로 이동하며 보이는 차창밖 풍경이 너무 좋아 지루하지도 않다. 그라나다에서는 한인민박을 예약했는데, 위치도 너무 좋고 주인 언니도 너무 상냥해서 하루만 머무르기 아쉬웠던 곳이였다. 내가 묶었던 곳은 여기!에스뻬란싸 http://cafe.naver.com/esperanzaje 그라나다 거리를 걷고 있는데 반가운 사람을 만나다!톨레도와 마드리드에서 함께 어울렸던 사람을 다시 그라나다 길거리에서 우연히 만나게 되고(그전에 세비야에서도 우연히 만났었는데...ㅋㅋㅋ) 한국도 아니고 외국에서 우연히 계속 만나니 정말 반갑다.안달루시아 지방은 도시들이 크지 않아서 여정이 비슷하니 계속 마주치게 .. 더보기
[뜨거운 태양의 나라 스페인][10일차/프리힐리아나] 안달루시아 지방의 하얀 마을 프리힐리아나 네르하를 떠나기 전 네르하에서 가까운 프리힐리아나에 들렀다. 미하스에서 짐을 맡길곳을 찾지 못해 그냥 지나쳤기에프리힐리아나는 꼭 들러보고 싶어 묶었던 숙소에 짐을 맡아달라고 하니시에스타 시간엔 문이 잠기니 짐을 찾고 싶으면 그전에 오라고 신신당부 한다. 스페인 사람들 정말 철저하게 시에스타 시간을 지키더라는.... 아무튼 그렇게 도착한 프리힐리아나.information 표지부터 너무 귀엽다. 그리고 정말 하얗다 ㅋ온통 하얀 건물뿐. 하얀 건물사이 틈틈이 이렇게 놓여있는 꽃화분들.요런 것들이 이 하얀 마을을 더 빛나게 해주는 거 같다.요런게 없고 하얀 건물만 있었으면이렇게 관광객들이 찾아오지도 않았겠지? 창문과 벽에 걸린 화분들이 이곳과 너무 잘 어울린다. 근데 안달루시아 지방은 온통 하얀마을이여서 프리힐.. 더보기